Planet B

  • Artists: Max Neupert
  • Hanmi Gallery | Seoul
  • 2016년 6월 4일 - 6월 25일
  • Opening: 2016년 6월 4일, 오후 4시

Download PDF (한국어)   Download PDF (Eng)

 

Planet B – Max Neupert 막스 노이퍼트
2016년 6월 4일 – 6월 25일
한미갤러리 – 서울, 신사동 608-12
금요일: 오후 1 – 6시 | 토요일, 일요일: 오후 12 – 5시
기획: SPACE_BA421 + 10AAA

 

 

<한미갤러리 – 서울>은 프로젝트 그룹 <10AAA>와 <스페이스 바421>와 함께 으로 한국에서 활동중인 독일 출신의 미디어 작가 막스 노이퍼트 작가의 전시 주최함을 기쁘게 생각 합니다.

 

본 전시에서는 온라인상의 위성 지도(Map)에서 시작한 ‘조감도 따라가기 ‘Following a bird’s perspective’ 부터의 연작인 미디어 설치 시리즈와 함께 미디어의 ‘오류’들에 착안하여 작업한 ‘있을 것 같은 단어-Probable Word’등 현대 사회의 미디어 기술을 활용하여 우리가 가진 생각과 미디어를 통해 얻게 되는 정보들과 우리가 사는 환경에 대해 다시 돌아 보게 하는 계기가 될 것 입니다.

 

전시 제목인 <Planet B>는 기후변화(Climate Change)와 관련하여 785,000명의 사람들이 2015년 11월의 행진하는 행사를 가지면서 내건 슬로건 “There is no Planet B” 에서 빌려 온 것이다. 기후변화는 더이상 되돌릴 수 없을 만큼 심각한 우리의 환경을 변화시켜 하루에 140종이 멸종되는 상황에 이르렀다. 인간의 이기심과 허영심은 우리가 건강한 세상에서 살 수 있는 기회를 앗아 갔으며 <Planet B>는 우리에게 대안의 행성이 존재 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 때문에 우리는 더이상 우리의 세상이 파괴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의미도 포함하고 있습니다.

 

막스 노이퍼트(Max Neupert)는 한국에서 활동중인 독일 태생의 미디어 작가이다. 독일 부르그기비헨스타인 미술디자인대학에서 미디어아트로 마스터 학위를 받았다. 바이마르의 바우하우스 대학에서 미디어 아트 전공 조교수를 지내고 바우하우스 대학의 박사과정을 이수한 후 현재는 영남대학교 트랜스 아트 전공의 초빙교수이다. 2005년 첫 개인전 이래 2011년 호주 시드니에서의 ‘Satellite Zodiac, General Store Contemporary’, 2010년 독일 바이바르에서의 ‘오디오 비디오 퍼포먼스-a/v performance’와 2004년 캐나다 쿼백에서의 ‘Création, Exhibition The Odyssey of Light, Museum of civilization’ 등 다양한 전시에 참여 한바 있다. 한국에서는 광복 70주년 기념으로 대구문화예술회관 미술관에서 2015년 미디어 파사드 전시에 참여 하기도 하였습니다.

 

 


 

 

Max Neupert: Planet B

4th – 25th June 2016

Hanmi Gallery – Seoul, 608-12 Sinsadong

Curated by SPACE_BA421 + 10AAA

4pm Sat. 4th June 2016

Fri. 1 – 6pm | Sat.Sun. 12 – 5pm

 

 

Hanmi Gallery is pleased to announce the exhibition, titled Planet B, by German artist Max Neupert, working with mixed media and video installation. This exhibition is organised in collaboration with Space_BA421 & 10AAA.

 

The title, Planet B, refers to one of the slogans of the global climate march, where over 785,000 people joined to demand political action against the causes of climate change in November 2015. The activist’s slogan, “There is no Planet B”, is a play on words that we have no alternative, no plan B;  we have to act now to not destroy our own life support. The artist understands Planet B as a parallel world, a possibility, a utopia, which is still in our reach if we make the right choices now.

 

The exhibition explores human’s view and impact on our environment in the age of the Anthropocene. Following a bird’s perspective is a video installation using Google Earth with the viewpoint locked to the real-time position of the Spot-7 reconnaissance satellite. Just like an “out-of-body experience”, we take a perspective looking down on us. The military-analytic view distinguishes itself from the immersion of the illusion-space Panorama. For the exhibition, the projection uses sand to make the image visible and tangible.

 

The recent book project, Probable Words presents poems, which are generated using the predictive text function of a smart-phone keyboard.Unnamed is an artist’s book with 114 photos from the artist’s personal archive. It collects images where face recognition software detected a face, yet there is none. Every spread features at least one instance of failure of the algorithm, compiling to a Facebook of false positives. Eighteen secret golf courses is a projection and artist’s book about censorship in Korean maps and the militaris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Planet B is also the title of a new sculpture, a greenhouse in the style of a traditional Korean house. It is filled with cleaned air and breathes rhythmically.

 

Max Neupert is a visual artist, working at the intersections of auditive and visual media, perspective and view, mapping and censorship. His works have been acquired by the collections of the German Ministry for Environment, the International Airport Montreal and the Museum of Civilisation Quebec. From 2008 to 2013, he was teaching at the Bauhaus-Universität Weimar. His investigation in ‘Satellite Astrology’ has been presented at the ISEA 2010, and was exhibited in Sydney and Madrid. In 2011 he initiated and hosted the 4th international Pure Data convention in Weimar, a weeklong venue with a conference, an exhibition, workshops and concerts, which attracted 140 people from 26 countries. He designed the Interactive Performance Platform in the Digital Bauhaus Lab and taught a telematic class between Bauhaus-Universität and UCSD. Max currently is a PhD candidate at the Bauhaus-Universität and researches on video imagery as sampling material in a musical context. Since 2013 he is professor at the Yeungnam University in Korea.